‘일 대 천 항일 서울 시가전'의 전설, 김상옥 의사 <특별전- 겨레를 깨우다> 개막 > 관련뉴스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커뮤니티

관련뉴스

‘일 대 천 항일 서울 시가전'의 전설, 김상옥 의사 <특별전- 겨레를 깨우다> 개막

페이지 정보

등록일 : 23-12-06 조회 : 289

본문

  

내년 310일까지 특별전시전

윤홍근 제너시스BBQ그룹 회장

2021년부터 기념사업회장 맡아

애국심과 독립정신 기리고 기억

 

a4efd384f49b8a9a02de30ad70355dd9_1701829291_0903.JPG 

 

제너시스BBQ그룹이 후원하는특별 전시전 김상옥, 겨레를 깨우다1일 서울 용산 전쟁기념관에서 개막했다. 사단법인 김상옥의사기념사업회와 전쟁기념사업회가 공동 개최하는 김상옥, 겨레를 깨우다전시는 이날부터 내년 310일까지 서울 용산구 전쟁기념관 1층 원형 특별전시실에서 진행된다. 또한 이번 전시회는 제너시스BBQ 그룹과 국가보훈부가 후원한다.

 

특별전시전 개막식에는 김상옥의사기념사업회 윤홍근 회장, 대통령실 강승규 시민사회수석, 전쟁기념사업회 백승주 회장 등 보훈 관련 인사와 독립운동가 후손 및 일반 시민들이 참여했다.

 

이날 행사에 참석한 윤홍근 제너시스BBQ그룹 회장은 지금의 대한민국을 위해 홀로 싸우신 김상옥 의사의 행보가 100년이 지난 현 시점에 조명을 받고 이렇게 전시전을 개막하게 되어 의미 깊다이번 특별전을 통해 김상옥 의사의 애국심과 독립정신을 기리고 후손들과 함께 기억하는 기회가 됐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김상옥 의사는 항일 투쟁을 이끈 독립운동가로 1923112일 항일투사 고문으로 악명이 높았던 종로 경찰서에 폭탄을 투척했으며, 그 달 22일에는 서울 시가지에서 일본 군경 1000명과 맞선 일 대 천 전투34세 젊은 나이로 순국한 바 있다. 특별전은 크게 3군데 공간으로 나눠 전시되고 있다. ‘1전시실에서는 어린 시절부터 사업가로 거듭나기까지 삶의 의지와 노력을 조명했으며, ‘2전시실에서는 풍요로운 삶에 안주하지 않고 주체적인 삶을 살고자 식민 지배 저항운동에 헌신하기로 결심한 의사의 애국애족 정신을 살필 수 있다. 마지막 3전시실에서는 식민 지배에 저항하고, 민족의 독립 의지를 알리는 의열투쟁 정신을 일 대 천 서울시가전을 통해 투영했다. 관람객은 전시 공간에서 김상옥 의사의 독립운동 활동을 다룬 영상과 3·1운동 당시 여학생을 구하고 일본 경찰에게 빼앗은 칼 등을 직접 볼 수 있다.

 

김상옥의사기념사업회는 대한민국 최초의 독립운동가를 기념하는 사업회로 시작됐다. 김상옥의사기념사업회는 김상옥 의사의 독립정신과 민족정기 선양을 목적으로 김구, 이시영, 조소앙 선생 등 대표적 독립운동가 54인이 지난 1948년 설립한 단체다.

 

한편 202112월 제너시스BBQ그룹 윤홍근 회장은 김상옥의사기념사업회 제12대 회장으로 취임했다. 또한 지난해 12월과 올해 1월 개최한 김상옥 의사 순국 100주년 기념 토크콘서트김상옥 의사 일 대 천 항일 서울시가전 승리 100주년 기념식을 후원하는 등 다양한 활동을 펼치며 김상옥 의사 알리기 활동을 지속하고 있다.

회원로그인

접속자집계

오늘
149
어제
197
최대
319
전체
88,407
Copyright © 2021대한민국 최초 독립운동가 기념사업회 ALL RIGHTS RESERVED.